You cannot see this page without javascript.

한국어
2017.08.11 16:52

Terima kasih

조회 수 207 추천 수 4 댓글 3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나는, 무조건 관광! 휴양 싫어! 
왜? 해외까지 나가서 휴양을 해?
그리고... 휴양지에 한국인 많은 거 싫어...
한번뿐인 신!혼!여!행! 뭐가 그리 어려운거야~ 이랬던 내가 선택한 보물섬

1)실크에어.jpg
싱가포르에서 실크에어를 타고 슝~=3 
2)기내식과 아톰아이스크림.jpg
기내식과 아톰아이스크림^-^ 

출국수속을 끝내고, 나가던 중 ... 잠깐의 실랑이가 생겼지만.. 무사히 뿌리치고 가이드를 만났다.
Anas랑 Mashal. 가이드를 만나니 급 안심.  
(싱가포르 자유일정과 롬복공항에서의 언어소통문제로 살짝 지쳤던 우리)

...  늦은 시간, 깜깜힌 도로를 달려 승기기시내로 갔다.

3)치킨스테이크.jpg
저녁은, 치킨스테이크.

사삭투어 한국인담당자도 만나고~
'길리'가 유명하다고 해서 내일 일정은 '길리섬 투어'로 정했다.
롬복은, 바다보러 많이 오는 거라고! (고~래? 그나저나, 나, 수영 못하는데?)

4)지바산타이.jpg
숙소 도착. 우리가 머물 곳은 Jeeva Santai 
최근에 지었다는 풀빌라. 돌주전자와 찻잔이 귀여웠다. 게다가... 돌로 만든 욕조라니... 그것도 야외에!!! 
침대위에는 하트꽃장식과 허니문 과일이 세팅되어있었다. (꽃장식과 함께있던 나뭇잎을 챙겨온건 안비밀!) 
우리가 머문 방 이름은 Balu'  숙소 사진찍고, 짐 푸르고, 허니문 과일을 재주껏 깍아먹고 (^^), 쉬었다.

다음날 아침
5)지바산타이조식-1.jpg

아침밥을 안먹는 우리. 그치만 안 먹을 수 없자나? 펄 바 레스토랑으로-! 다양한 빵과 블랙퍼스트.

썬베드에서 휴식하다가, 마샬을 만났다.

길리가는 항구. 다른 커플 한팀이랑 Meno로 향했다.

20161004_091610.jpg

처음 해보는 스노쿨링. 
으응? 아이~짜. 
체구가 작은 나는, 구명조끼가 자꾸 올라가고...(구명조끼 젤 작은것도 나에게 컸다는..)
비위약한 나는, 장비에 적응하려고 숨참기. 
어푸~어푸~ 물에 들어가니, 버둥버둥. 부르르~ 바닷물 속 구경. 적응될듯 안될듯. 
그래도 꽤 신기했다.

Air가서 오두막 식당에서 밥먹기.
인도네시아에서 유명하다는 Rendang이랑 나시고랭.
1004 중식.jpg

페라리와 자전거가 많았던 섬을 산책했다. 우리나라 전통양식과는 또다른  '사삭'

20161004_124017.jpg
20161004_125832.jpg


그리고... 
우리와 함께한 가이드... 
우리랑 나이가 비슷했던... 

20161004_114609.jpg

길리는, 고양이들의 천국. 
'길리에는 사람이 살기전부터 고양이들이 살았다고... 사람이 살기 시작했을때도 개를 데려오지않았다고...
그래서... 고양이들의 섬이 되었다...' 라는 게 '윤식당'에 나오더라

20161004_135432.jpg
(바닷가에 가면, 발사진은 필수~!)

승기기에서 전신마사지.
동남아가면 마사지가 그렇게 좋다며? 근데... 뭐.. 나는... 시큰둥했었고,  짝꿍은 내심 기대하는 눈치였는데..
마사지를 받으면서 나도 모르게 숙면했다^-^ 너무 잘잤나?

1004 석식.jpg
바닷가에서 먹는 씨푸드바스켓
바닷가앞. 꽃장식과 촛불이 놓여있는 테이블에서, 냠냠~
완전 맛나자나~ 이거 양념이 뭐야? 궁금해~

1004 빈땅+과자.jpg

숙소안. 썬베드에 앉아 빈땅이랑 lays^-^ (빈땅은 인도네시아 맥주다!)

내일도, 우리는 바다에 나가기로 했다!!!


다음날~
바다를 바라보며
20161005_081149.jpg20161005_081149.jpg

든든하게 아침을 먹고

20161005_075812.jpg
20161005_075817.jpg

가이드를 만나고, 배 타러가다가, 마트에 갔다. 식빵을 준비하러~^-^
패트병에 물이랑 빵을 넣은 후, 물속에서 패트병을 눌러주면, 물고기가 온다고 했다.
20161005_102007.jpg
인도네시아 마트 체인점?  
알파마트
20161005_081149.jpg
20161005_105011.jpg 

오늘 목적지는 '길리낭구'
낭구/땅콩/수닥/끄디스 4개의 섬이 있다.
메노,아이르 보다는 한적한 느낌? 오두막에 짐을 내려놓고 스노쿨링을 하러나갔다.

난... 왜.. 오리발질을 못하는걸까? 바~보~

어제랑 다르게... 그나마? 무사히 물 속 구경

20161005_121035.jpg

스노쿨링은...
신기한게 엄청 많이 물 속을 지나간 거 같은 기분인데... 알고보면 거기서 거기라는거? 히힛
짝꿍은 신나게 수영하고...

점심메뉴는 생선구이
음식을 보자마자 짝꿍왈. 어? 이거 아까 물 속에서 본 거 같아 ㅎ
응? 정말 스노쿨링할때 물 속에서 봤을 법하게 생긴 물고기가 접시에~ㅋ 

20161005_130920.jpg

하트모양으로 생긴 끄디스 섬에가서, 섬 둘러보고 사진찍기

20161005_135933.jpg

발마사지...
(나 몸이 안좋은가봐... 아파.. 으앙...)

저녁은, 로맨틱디너
펄바 2층에는 촛불이...켜있었다.

20161005_190252.jpg

아기자기하고, 정성이 가득해보이는 음식들...
(그치만, 음식이 늦게나와... 먹다끊기자나...ㅠ천천히 음미했어야했나봄) 

20161005_201806.jpg
20161005_201823.jpg

다음날
조식은... 미고랭과 나시고랭

20161006_090736.jpg
20161006_090803.jpg

빌라에서 있는 자유시간 대신 시티투어를 추가했다.

사뭇 덥긴하구나. 
바다는 바다 그 자체로 좋았고... 롬복시내를 돌아보는 느낌은 또 달랐다. 

이슬람사원, 흰두교 사원, 도자기마을 등을 구경했다.

20161006_120118.jpg

점심도... 생선요리...
짝꿍왈: 생선요리가 참 맛있어~ (라고 한다)

거의 다먹었는데 등장한 냥이~

20161006_140500.jpg
너! 타이밍 잘못 왔어... 지금 줄 꺼 없는데... 
짝꿍이 먹을만한걸 뜯어서 줬더니...  계속 있어...ㅋ 계속 달래...ㅋ
 
(사실 나 고양이 엄청 싫어해... 무서워해... 질색하는데... 롬복에는 고양이가 많데..  
그래서, 신혼여행으로 가도 될까? 살짝 망설였었어... 
근데, 롬복 고양이들은 자꾸 보니까 슬슬 정들더라...)

20161006_153611.jpg
우리나라에 있는 OO치킨이랑 비슷한 치킨체인점...
퀵치킨까지 사들고...  시내투어 일정을 마무리했다...
치킨이 먹고싶었으니까요~

간간히 내려주는 비.

끌루이에서, 전신마사지. (나는 또 잤다. 원래 마사지 받을땐 자는거지?^^)
마사지 끝나고 나오니, 비가 억수같이 내렸다.

하지만... 마지막날인데.. 풀에서 안놀긴 아쉬우니까... 비 맞으면서 풀에서 놀았다^^
으하하... (부끄럽...)

저녁은 셋디너. 
룸으로, 음식이 왔다. 

20161006_200559.jpg

허니문케익은 후식이랑 함께..

20161006_203526.jpg

마지막날. 집에 가자~~~ 

으앙~ 집에 가기 싫어요~

20161007_073904.jpg
20161007_073914.jpg 가볍게 식사를 하고, 짐 챙기고~ 공항 도착~

마지막까지 몇번씩 설명해줬던 마샬. 
(우리가 첫손님이었던 가이드 마샬_ 덕분에 마음 따뜻한, 행복한 신혼여행이었다. 뜨리마까시)
 
비행시간까지 여유가 많아서 공항을 둘러보다가, 거북이 2마리 샀다. (롬복공항은 아담하다~)
나만 더 있다가 집에가면 안되냐며... 그런 헛소리를 남발하며, 나는 못내 계속 아쉬워했음. 

예정된 시간보다 늦게 뜬 비행기. 난기류도 만났고.. 싱가폴 도착시간이 딜레이되었다. 

그래서 나와있던 직원을 따라 바삐 걸었다. 한국 도착. 
20161007_182615.jpg

20161007_183358.jpg20161007_122939.jpg
20161007_123056.jpg (실크에어 기내식)
기내식은... 다르게 시켜서 나눠먹는거야! 원래~ 그런거야!!!

짝꿍이랑 나는, 롬복에 또 가자며... 종종 그때의 추억에 잠겨있었고...
롬복가는 직항이 생길지도 모른다는 기사 마저 설레임을 줬다. 
(지금은, 인천-싱가폴-롬복 or 인천-자카르타-롬복 or 인천-발리-롬복 _롬복을 가는 흔한 방법인듯)
'윤식당'에 길리가 나온다는 이야기를 듣고... 방송을 봤다.
길리트라왕안은 안갔지만, 추억앓이 하기엔 충분했다. 그래... 저긴 저랬어... 저런 느낌이었는데...  진짜 좋은데...
한번도 안 간 사람은 있지만, 한번만 간 사람은 없다는 매직아일랜드_길리/ 길리 야시장도 가고싶다... 

난 이기적인가봐...  누군가에게 여기 어떻다고 말하기 싫었는데... 때묻지않길 바랬으니까... 
롬복이 어디야? 라고 물으면 발리 옆이라고 말했었는데... 그럼 그때서야 아~하는 사람들이 많았는데...

윤식당 놀이를 하겠다며, 마더소스를 만들어서 불고기를 만들고, 만두를 튀기듯 굽고, 파전을 만들었다. 
불고기라이스 세팅도, 윤식당처럼-

IMG_20170514_185332_423.jpg
(불고기, 만두, 파전을 먹으니 느끼해서 에그만두라면까지 끓여먹었다는거~ 하핫)


허니문을 위한 10대 파라다이스
세계 10대 최고의 여행지

아니아니 그냥 나에게는...

뜨거운 여름. 짝꿍은... 롬복 시내에서 샀던 티셔츠가 맘에 든다며 자꾸 그것만 입는다. 
난 그런 짝꿍을 보며, 이그! 한벌 더 사지 그랬어? 라는 말을 내뱉는다. 

우린, 그렇게 롬복을 기억한다*^___________^*

20161007_075053.jpg
  • ?
    락앤락쏭 2017.08.11 22:26
    후기가 알차네요 요 밑에 친구글 추천하러 왔다가 잘 읽고 갑니다~
  • ?
    마르살 2017.08.16 15:46
    오랜만에요...
    벌써 한달 이따가 일년 됐어요...
    잘지내고있죠???
    롬복 다시 놀러오세요.. ^_^
  • ?
    최수경 2017.08.19 11:30
    저희가 다녀 온 코스랑 겹쳐서 그런지 공감이 팍팍 되네요 재밌게 읽었어요^^

  1. notice

    2017년 후기 이벤트 당첨자 발표.~

    안녕하세요 사삭투어 제리입니다.~ 2017년 후기 이벤트 당첨자를 알려드리겠습니다. 1위 으뉼님 2위 ..님 3위 이승철님 호텔 바우처는 2018년 3월까지 사용하셔야하구요. 여행 예상일(이후 변경가능) 알려주시면 바우쳐 발급해드리겠습니다. 그리고 작성해 주...
    By제리
    read more
  2. notice

    2017년 여행 후기 이벤트 ~

    안녕하세요 사삭투어 제리입니다.~ 후기 게시판을 만들어 달라는 여러분의 요청에 의해 후기 게시판을 오픈과 동시에 이벤트를 실시합니다. 감사합니다. 앞으로도 열심히 하는 사삭투어가 되겠습니다.
    By제리
    read more
  3. No Image

    발리 픽업 및 트랜스퍼 후기

    안녕하세요. 5월 11일부터 16일까지 발리에 다녀온 여행객입니다. 원래 후기 같은 건 귀찮아서 잘 안쓰는 편인데.. 너무 좋은 경험이라 고마워서라도 남기고 싶네요. 픽업과 트랜스퍼 모두 같은 기사분이 오셨는데.. 정말 너무 친절하고 거기다가 한국말 또한 ...
    Read More
  4. 사삭투어와 함께 롬복 신혼여행 ^^ with Marsal

    안녕하세요. 사삭투어와 함께 즐거웠던 신혼여행을 마치고 후기를 올려봅니다~! 4월 30일 오전 출발!!하였으나..당일 저녁에 롬복 국제 공항에 도착했네요 ㅎㅎ 1일차: 4월 30일/공항픽업서비스 롬복공항에 내려서 밖으로 나오니 서로 자기 택시를 타라는 수...
    Read More
  5. 늦은 여행후기, 자카르타&발리

    안녕하세요. 2월 11일 자카르타에서 결혼식과 발리 여행을 결혼식에 참석해주신 친지분들과 함께 사삭투어를 통해서 진행하였습니다. 결혼준비로 인해 여러모로 정신이 없는 와중에 상담사분께서 너무도 친절하고 꼼꼼하게 준비해 주셨습니다. 덕분에 결혼식...
    Read More
  6. 2018년 덴파샤르에서 롬복섬으로 상륙하다! ( 제 4편)

      이곳에 밤은 무얼해야하나 ?  수영장에서 한잔하면서 연인들과 함께 보내는 커플도 있지만    대부분 사람들은 마음에드는 카페로 가기도 하고    야시장으로 몰려드는 여행객들도 많다    그런데 섬이라서 그런지 가격은 솔직히 비싸다    그래도 내가 골...
    Read More
  7. 2018년 덴파샤르에서 롬복섬으로 상륙하다! ( 제 3편)

      롬복섬의 바닷길은  볼것도 많다.  온통 가는길이 관광지이며 잠깐 세워 달라고하면 그곳이 유원지이고   내 휴양지가 되는것이다 .   일반적으로  승기기에서  길리 매노 트라왕안 섬을 가려면  방살선착창으로 이동해야한다.  택시로 갈수도있도  마을버...
    Read More
  8. 2018년 덴파샤르에서 롬복섬으로 상륙하다! ( 제 2편)

    어느나라를 가도 여행객들의 소망은  붐비지 않고  남들이 가보지 못한곳 맛있는 음식과 눈요기할곳을 찾아 헤멘다.   롬복에는 그런곳이 여러군데 있다.   그곳중   롬복하면  승기기를 빼놓을수가 없다  마타람 시내와 약간 떨어져 있지만    경찰서 레스토...
    Read More
  9. 2018년 덴파샤르에서 롬복섬으로 상륙하다! ( 제 1편)

        롬복섬  하면  발리섬과는 달리 생소한 느낌이 드는  일반여행자가 즐겨찾는 곳은 절대 아니다   그래서 나는 더욱더  이곳을 찾게 되었는지도 모른다.       우선 이곳 롬복섬을 가려면  한국에서는 직항은 없다 .  쟈가르타 나  발리 덴파샤르를 경유하...
    Read More
  10. No Image

    발리 아궁화산 폭파 때 다녀온 허니문 ~ 1탄

    안녕하세요 11월26일날 결혼하고 27일날 롬복으로 허니문 다녀온 신부 이에요 ^^ 결혼 6~7개월전 제가 롬복으로 허니문을 정한 제일 큰 이유는 전 3살때 미국으로 이민을가서 중학교까지 미국에서 살아서 아직도 친정은 미국 그래서 미국에서 좋다는 곳은 다 ...
    ByANGEL
    Read More
  11. Terima kasih

    나는, 무조건 관광! 휴양 싫어!  왜? 해외까지 나가서 휴양을 해? 그리고... 휴양지에 한국인 많은 거 싫어... 한번뿐인 신!혼!여!행! 뭐가 그리 어려운거야~ 이랬던 내가 선택한 보물섬 싱가포르에서 실크에어를 타고 슝~=3  기내식과 아톰아이스크림^-^  출...
    By혜림
    Read More
  12. No Image

    롬복 최고의 가이드 마르샬~!

    롬복 여행가실분들~! 마르샬 가이드 강력 추천합니다 ^-^ 8/1 트라왕안 데이투어를 마르샬 가이드와 진행했습니다~ 허니문 보다 더 재밌었던 마르샬 가이드와의 투어였습니다~ 한국말도 엄청 잘하시고, 스쿠버다이빙 자격증이 있으신지.. 스노쿨링하면서 다른...
    Byeuni
    Read More
  13. Terima kasih

    나는, 무조건 관광! 휴양 싫어! 왜? 해외까지 나가서 휴양을 해? 그리고... 휴양지에 한국인 많은 거 싫어... 한번뿐인 신!혼!여!행! 뭐가 그리 어려운거야~ 이랬던 내가 선택한 보물섬 싱가포르에서 실크에어를 타고 슝~=3 기내식과 아톰아이스크림^^ 출국수...
    By혜림
    Read More
  14. 9박 10일간의 Lombok – Jeeva Beloam

    두번째 숙도인 지바벨로암. 승기기에서 차타고 3시간 정도 걸린 것 같습니다. 비포장 도로로 산속으로 한참 들어 가는데 납치 당하는 것 아닌가 걱정도 했지만 그런 곳에 숙소가 있더군요.  처음 맞아주는 안내문. 호텔에서 각종 Activity를 제공 합니다. (스...
    Read More
  15. 9박 10일간의 Lombok – Jeeva Santai

    발리로 신행지를 알아보던 중 우연히 찾게 된 롬복 섬. 발리보다 저렴한 물가와 많이 안 알려 졌다는 희귀성에 롬복으로 결정하였으나 윤식당 방영 후 희귀성이 -10 감소 했습니다. ;;  여튼 사삭투어의 도움으로 비행기표와 호텔 예약하고 출발~ 아래 보이는 ...
    Read More
  16. 6.28~7.7(7박8일) 방금 막 다녀온 따끈따끈한 여행후기!!!!_길리트라왕안잠블루욱+빌라옴박편(사진많아요!)

    바로이어서 다시쓰는 길리트라왕안 잠블루욱+빌라옴박 후기입니다! 저희 부부의 본 여행 목적이기도 했죠 ㅎㅎ 처음엔 길리 트라왕안만 열흘 쉬다 올 계획이었는데 환승3시간짜리 비행기는 둘이합쳐40이 더비쌈... 롬복 가는김에 구경하고싶음... 그리고 롬복...
    Read More
  17. 6.28~7.7(7박8일) 방금 막 다녀온 따끈따끈한 여행후기!!!!_롬복2박3일패키지편(사진많아요!)

    안녕하세요~ 사삭투어 닉네임 박공주 입니다^.^ 저희 부부는 사삭투어를 통해 롬복2박3일 패키지 + 길리트라왕안 잠블루욱 vip풀빌라 2박 + 빌라옴박 디럭스옴박룸3박 총 7박 8일 일정으로 롬복과 길리 여행을 다녀왔습니다! 가장먼저 저희 부부의 여행을 아...
    Read More
  18. 2016년 롬복과 다시 만날 롬복

    작년 5월에 간 후기를 남깁니다... 우리 부부에게는 너무 좋은 추억으로 남아, 올해 8월말 다시 만날 롬복을 추억하며... 예전에 제가 여기 저기 쓴 글을 짜집기하여 올립니다. 첫번째날, 사실 발리의 아웅산이 보이는 멋진 리조트 사진 한장을 보고 계획한 ...
    Read More
  19. 길리 꼰도 최고!!! (가이드는 ALPIN)

    길리 트라왕 먼저 투어로 갔다온 후 다음날 길리 꼰도를 갔습니다..사삭투어 사장님이 추천해 주셔서 ㅎㅎ 기대를 크게 하지 않았는데 정말로 물이 너무 맑고 산호가 있어 이쁜 물고기들이 많아요~~ 그리고 특히 꼰도에서 물고기랑 오징어를 장작불에 구워서 ...
    By대니
    Read More
  20. [우기의 롬복 - 지바끌루이 & 길리 섬들] 늦은 후기~^

    여행지:아시아 > 인도네시아 > 롬복 > 승기기 & 길리 섬들 기간:2017.01.24 ~ 2017.01.29 (5박 6일) 컨셉:장인어른 내외와 우리가족이 함께한 첫 여행 경로:인천―발리―롬복―자카르타―인천 바쁘단 핑계로 미루다 이제야 올리는 후기~^ 우리의 첫 롬복 여행...
    Read More
  21. 롬복 5박7일 길리트라왕안 허니문~♥ (2)

    길리 트라왕안 선착장에 도착했어요 ~~ 우리의 숙소는 단연 최고 으뜸 '빌라 옴박' 풀빌라 ^^ 아늑한 공간이예요 ~ 새끼 손가락만한 도마뱀이 공존해요 ~ 무섭지 ..아..않아요 .. 수영장깊이 무시하면안돼욬ㅋㅋ 제 키가 170인데 목까지 온답니당. 빌라 옴박 ...
    By으뉼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사삭투어 한국사무소
한국 사업자 등록번호 (604-23-50728) / 주소 서울특별시 서초구 남부순환로 339길 60 4층 비16호
대표:신은경 전화번호 010 6470 6440

인도네시아 여행사 법인 허가번호 PT. SASAK TOUR KOREA (501.B1/468/NPMP2T-LBM)
사삭투어 인도네시아 롬복 사무소
SENGGIGI PLAZA D2/B3 BATULAYAR LOMBOK BARAT / 전화번호+62 370 693 379
사삭투어 인도네시아 발리 사무소
Carik gang pisang no 17ABR Gelogor Carik Denpasar / 전화번호+62 361 8452 204
EMAIL : INFO@SASAKTOUR.CO.KR , SHIN@SASAKTOUR.CO.KR, SIA@SASAKTOUR.CO.KR, HOON@SASAKTOUR.CO.KR
XE Login